글 수 606

이주노동자 노조 10년만에 합법화

등록 :2015-06-25 20:02수정 :2015-06-25 22:53

  • 페이스북
  • 트위터
  • 스크랩
  • 프린트

크게 작게

대법 “불법체류자도 노조가입 정당”
불법체류 외국인 노동자도 노조를 만들 수 있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이주노동자들은 소송을 제기한 지 10년, 대법원 상고 8년 만에 노동3권을 보장받았다.

대법원 전원합의체(주심 권순일 대법관)는 25일 서울경기인천이주노동자노조가 서울지방노동청을 상대로 낸 노조설립신고 반려처분 취소 소송에서 원고 승소한 원심을 확정했다.

대법원은 “노동조합법 취지를 고려하면, 취업 자격이 없는 외국인도 노조법에서 규정하는 근로자의 범위에 포함되므로 자유롭게 노조 결성 및 가입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출입국관리법으로 강제퇴거·처벌하는 것은 취업 자격 없는 외국인을 고용하는 행위 자체를 금지하려는 것일 뿐, 취업 자격 없는 외국인의 근로에 따른 권리나 노동관계법상 제반 권리까지 금지하려는 취지로 보기 어렵다”고 밝혔다.

민일영 대법관은 “취업 자격 없는 외국인의 고용을 제한하고 강제퇴거 등의 조치를 취할 의무가 있는 국가가 그들의 노조 활동을 보장해야 한다는 것은 모순된다”며 홀로 반대의견을 냈다.

외국인 노동자 91명은 2005년 4월 노조를 결성했으나, 서울지방노동청은 구성원 일부가 불법체류자라며 설립신고서를 반려했다. 이에 이주노조가 낸 소송에서 1심은 노동청 손을 들어줬으나, 항소심은 원고 승소 판결했다.

대법원은 이 사건을 8년이나 묵혔고, 그사이 소송을 제기한 아노아르 후세인 초대 이주노조위원장부터 6대 위원장까지 대부분 강제추방되는 등 어려움을 겪었다. 너무 늦은 판결이라는 비판에 대해 대법원은 “외국인 고용 확대 등 사회 변화 과정을 예의주시했다. 취업 자격 없는 외국인 근로자의 노조 활동을 허용할 경우 발생할 수 있는 파급효과를 면밀히 파악하는 데 주력했다”고 해명했다.

법정에 나온 이주노동자 10여명은 확정 판결을 반겼다. 우다야 라이 이주노조위원장은 “이 순간이 오기를 오랫동안 기다렸다. 정부가 불법노조라고 탄압해 위원장들이 강제추방당하면서 너무 힘들었다. 이주노동자 권리를 위해 열심히 투쟁하겠다”고 말했다.

이경미 기자 kmlee@hani.co.kr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2017 MTU General Assembly (서울경기인천 이주노동자 노동조합 총회 실시) file
관리자
2017-11-20 81
공지 11.12 이주노동자 사전대회에 있었던 차별적 언어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관리자
2017-11-15 537
공지 एमटियु (प्रवासी मजदुर संगठन कोरिया)ले नोभेम्बर १२ तारिक डब्लुपीएसको माग गर्दै बृहत -र्याली गर्ने . file
관리자
2017-10-30 1153
공지 प्रवासी मजदुर संगठन (एमटियु)ले यो २९ तारिक उइजंगबुमा रेल्लीको आयोजना गर्ने file
관리자
2017-10-23 4384
공지 민주노총 서울본부 본부장, 수석부본부장, 사무처장 호보자 등록 공고 file
관리자
2017-09-21 2014
공지 선거공고 file
관리자
2017-09-21 1990
공지 एमटियुले कोरियाको संसद भवन अगाडी एकल प्रदर्शन लगायत रेल्ली गर्ने file
관리자
2017-09-14 3584
공지 성명서 गत महिना मे १२ तारिक कोरियाको ख्यंगसांग पुक्दो खुन्वी स्थित ठेहुंगछोंग्थोंगजांग बंगुर कम्पनीमा मृत्यु भएको २ जना नेपाली प्रवासी मजदुरको घटनाको बारेको प्रवासी मजदुर संगठन (एमटियु) को बिज्ञप्ति file
관리자
2017-06-01 11741
공지 안녕하세요 이주노동자 동지 여러분 file
관리자
2017-05-28 6004
공지 이주노동자 숙식비 강제 징수지침 철회하라! 이것은 집이 아니다! (민주노총 카드뉴스) Abolish New Accommodation Charge Guide line of Migrant! workers!(KCTU card news) file
관리자
2017-04-20 3691
공지 प्रवासी मजदुर संगठन (एमटियु) नया निर्देशिकाको खारेजीको माग गर्दै बृहत जुलुसको आयोजना गर्ने file
관리자
2017-03-12 9531
공지 Do you want fee job change WPS and Labor right ? Lets Join in MTU file
관리자
2017-03-09 4264
공지 प्रवासी मजदुर संगठन (एमटियु)को फ्यंगथेक शाखा गठन साथै शैक्षिक कार्यक्रम संम्पन्न file
관리자
2017-03-06 6886
공지 मार्च ५ तारिक आइतबार एमटियु फ्यंगथेक शाखाको गठन साथै शैक्षिक कार्यक्रम हुने file
관리자
2017-02-28 6585
공지 모든 노동자는 하나입니다. 이주노동자도 정주노동자도 민주노총의 동지입니다.
관리자
2017-01-25 4632
566 2015 세계 이주민의 날 기념 이주노동자대회 함께해요~ file
관리자
2015-12-04 4258
565 “10년의 투쟁, 함께 걸어가야 할 미래” 2015 이주노동조합 10년, 합법화 투쟁 승리와 연대의 밤 file
관리자
2015-10-25 17722
564 [사설]미등록 이주노동자의 노동권 인정을 환영한다
관리자
2015-06-26 5498
이주노동자 노조 10년만에 합법화
관리자
2015-06-26 4879
562 고용허가제 보완부터… 이주 노동자 처우 개선 길 열렸다
관리자
2015-06-26 4521
561 이주노동조합 합법화는 이주노동자 착취와 차별에 맞서는 투쟁의 값진 성과이다!
관리자
2015-06-26 18193
560 대법, '최장기 미제' 이주노동자 노조설립 소송 25일 선고
관리자
2015-06-24 18059
559 “무권리 상태 10년, 이주노동자에게 노동조합을!” [기자회견] 대법원, 왜 ‘이주노조 합법화’ 판결 미루나
관리자
2015-04-01 4173
558 십 년째 못 이룬 '코리안 드림', 헌법 지키고픈 이주노조
관리자
2015-04-01 4125
557 '이주노조를 합법화하라'
관리자
2015-04-01 4173
556 이주노조 합법화 판결 내리고 노동 3권 보장하라
관리자
2015-04-01 33276
555 인종차별철폐의 날 집회 함께 해요^^ 3월 21일 토요일 오후3시 보신각으로 모이세요~ file
관리자
2015-03-20 20304
554 [성명서] 허울뿐인 건강한 다문화 사회? 인종차별적인 강제추방대책 중단하라!
관리자
2015-02-13 19872
553 투표기간 연장 공고
관리자
2014-12-07 4147
552 11월 8일 이주노조 활동기금 마련을 위한 연대의 밤 행사가 열립니다. file
관리자
2014-10-17 8386
551 2014 민주노총 제8기 위원장, 수석부위원장, 사무총장 선거공고 file
관리자
2014-10-02 8345
550 E-6비자 이주노동자 인권실태와 개선방향 토론회 file
관리자
2014-08-19 7857
549 UN인종차별특별보고관의 한국 인종차별 실태조사를 맞이하는, "2014 한국사회 인종차별 실태 보고대회" file
관리자
2014-08-19 6694
548 “이주노동자 차별과 무권리의 고용허가제 10년을 말한다” file
관리자
2014-08-19 22748
547 <퇴직금 출국 후 수령제도 규탄 이주노동자 대토론회> Migrant Workers' Open forum against post-departure severance payment system file
관리자
2014-06-15 115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