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지방기상청은 오는 12일 오전 11시를 기해 광주와 전남 나주·함평 영광에 발효한 폭염주의보를 폭염경보로 대치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오전에는 보성·광양·순천·장흥·강진·해남·영암·진도 등 전남 8개 시·군에 폭염주의보를 추가로 발효했다. 이로써 신안·목포·여수·고흥·완도 등 5곳을 제외한 광주·전남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지게 됐다. 오후 5시 기준 낮 최고기온은 광주·함평 33.1도, 영광 33도, 나주 32.9도, 광양 32.7도 등을 기록했다.오는 12일에는 폭염특보 발효지역은 낮 최고 33∼35도의 기온이 이어져 오늘보다 더 덥겠다. 기상청은 덥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당분간 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내륙에서는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아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가 나타나겠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오르면서 매우 덥겠다"며 "온열 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건강 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말했다.